크릴오일, 아마씨유, 아르간커넬오일.. 너흰 대체 누구냐?


오일로 만들 수 있는 가능한 모든 종류들이 영양제로 둔갑할 모양입니다. 한동안 크릴오일, 아마씨유 등등이 유행이더니 최근에는 홈쇼핑에서 아르간 커넬오일이 보이기 시작하네요.

우리가 먹는 것이 우리 몸을 만들기에 이러한 제품을 선택하는데에 있어서는 유행이나 마케팅이 휩쓸리는 건 경계해야합니다.

오늘은 우리의 현명한 선택을 위해, 유행 중인 모든 '오일'을 파헤쳐보려고 합니다.



  • 아르간 커넬오일

모로코 원산인 아르간 나무의 씨앗에서 추출한 식물성 지방으로 한동안 화장품에서 '아르간오일'을 첨가한 제품들이 유행한적이 있었죠. 최근에는 이 아르간 오일을 정제로 만들어서 '먹는 제품'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.

아르간 오일에는 오메가 6, 오메가9 그리고 토코페롤이 풍부하다는 주장인데요, 하나씩 살펴보도록 할게요.


우선, 아르간 오일에서 가장 큰 비율을 차지하는 오메가 9 ( 약 40-48%) 는 필수지방산이 아닙니다. 다시 말해, 체내해서 합성가능한 지방산이므로 필수적으로 섭취해야하는 것은 아니라는 거죠.


다음으로는 오메가 6가 약 30-38%로 상당히 높은 비율로 아르간 오일에 포함되어 있습니다.


불포화지방산의 대표 성분이라고 알려진 오메가3는 최대 0.6%로 1%가 안되는 비율로 포함되어 있네요.

(*여기에서의 함량은 엑스트라 버진 아르간 오일 기준 - 위 함량은 아르간 오일 추출방식 등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음)


  • 아마씨유

아마씨는 고산지대가 원산지인 아마씨에서 추출한 식물성 지방으로 리놀렌산 (오메가3의 한 종류인 DHA 와 EPA의 전구물질) 이 포함되어 있습니다.

오메가 6도 풍부하다고 알려져 있구요.

다만, 식약처에서는 여러가지 형태의 오메가3 중 DHA와 EPA만을 인정하고 있는데, 직접 이 물질들이 포함되어 있는 것은 아니고 전환 전의 물질 (전구물질)이 포함되어 있습니다.

따라서 아마씨유는 우리몸에 필요한 필수지방산의 흡수율, 전환율의 이슈가 있습니다.


  • 크릴오일

3세대 오메가3로 각광받으면서 한동안 모든 홈쇼핑 방송을 휩쓸었던 주인공이죠.

수은 등의 중금속 이슈가 있는 기존의 오메가3대신 크릴새우에서 추출하여 안전하게 먹을 수 있다고 알려져있죠.

네, 크릴 새우는 중금속 이슈에서 자유로울 수 는 있습니다. 다만, 기존 오메가3와 비교시에 DHA, EPA의 비율이 현저하게 낮습니다.





>>오메가3 vs. 크릴 오일

유효성분인 EPA+DHA함량은 크릴 오일이 오메가3에 비해 1/3~1/4 수준

(식약처 인정 기준 EPA+DHA 0.9~2g/day)


즉, 크릴오일은 식약처 인증 건강기능식품이 아님






@2023 주식회사 보디, All rights reserved